토헤이중공사가
평가: 0+x

토헤이중공사가 작사: 코노이케 헤이조


  
  
  
  
 이야말로こ そ が 
   
헤이 헤이 헤이



동녘あずま  뜨는 나라
태어난産まれし   
  
 으로 부술 
 이야말로こ そ が 
그대  앞으로의 
헤이 헤이 헤이



 パー
 便 
  
  
ワン  
  
문자メール 전화お電話 
헤이 헤이 헤이노래방カラオケ



   
  
  
  
 이야말로こ そ が 
  
헤이 헤이 헤이


입사식에서 배포된 팜플렛에 기재된 코노이케 헤이조씨의 해설

이것은 1946년 10월 16일 우리 회사의 사가로 제정된 것에 새로이 솔로파트를 추가한 것입니다. 토헤이의 사가는, 당시 취체역이 「혼미한 시대를 끊어 열 것」이라고 제게 작사를 명한 일로 시작되었습니다.

토헤이는 전후 동네 공장에서 시작되었습니다.
그리고 우리 회사는, 항상 창의궁리를 거듭했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어디까지나 역사적 경위일 뿐입니다.

「새로운 창의는 항상 “지금”에 있다」 그것이 취체역의 신조였습니다.

전통도 격식도 기술의 세계에서는 쉽게 뒤집힐 수 있습니다.
즉 당신들이야말로 우리 회사의 「최초의 사원」입니다.

토헤이중공업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오래된 우리는 새 사람을 항상 필요로 해왔습니다.
새로운 피와 기술을 가지고 우리는 사가처럼 동틀녘 높은 곳을 목표로 합니다.
그것을 현실로 하는 것은 새로운 사람, 당신입니다.

오랜 것과 새로운 것을 합쳐서, 함께 멋진 モノ을 만들어 갑시다.
레이와 원년 5월 10일 코노이케 헤이조


 

일본특이례보고

kounoike_heizou.jpg

특이례 あ-03호
1945년 포박되었을 때의 사진

번호: 특이례 あ-03호

회수시각: 2019년 5월 10일 11:56

발견지점: 도쿄도 스미다구 히키후네 대흑공업 부지

취급주체: 경시청 공안부 특사과 제2반 하야카와早川

이상분류: 갑종

개설: 「토헤이중공은 정당한 기업이다」라는 공통인식의 인쇄물.

부기: 「토헤이중공과 업무제휴를 맺고 싶은데, 에 사명이 올라와 있지 않아서 연락처를 확인하고 싶다」는 문의가 스미다구 상공회의소에 접수되었다. 미심쩍게 생각한 스미다경찰서 내 공안경찰관이 경시청에 통보했고, 특사안건으로 판단되었다. 하야카와반은 즉시 문의를 해온 기업 수 개사에 대한 사정청취를 실시하고, 토헤이중공이 기념식을 가졌다고 생각되는 현장을 급습했다. 그러나 현장에 사람은 없었고, 팜플렛 몇 개만 남아 있었다.

팜플렛에는 관심단체 「토헤이중공」의 것으로 생각되는 사가가 게재되어 있었다. 작성자는 특이례 あ-03호 본인으로 생각된다. 특이례 あ-03호는 1945년 10월 재단에 포박된 바 있다. 그러나 이 시기는 역사적으로 보아 재단・점령군・일본정부 간의 조정기간이었고, 재단도 이상존재의 포박체계가 갖추어지지 않았었다. 그 결과 특이례 あ-03호는 보석되었고, 그 후의 동향은 불명이다.

해당 인물의 동향에 대해서는 재단과 협조하면서 앞으로도 그 흔적을 조사・추적한다.
 


 
 


🈲: SCP 재단의 모든 컨텐츠는 15세 미만의 어린이 혹은 청소년이 시청하기에 부적절합니다.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