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편들
평가: +1+x

통신 감청:

문서는 제4기지 중앙 메일 서비스함에서 회수되었습니다. 편지는 기본 검사 서비스를 우회한 것처럼 보이며 배달 직전 적절한 우편 검사 도장이 없다는 걸 알아차린 편지를 손으로 분류하던 직원들이 바로 수거하였습니다.

그 편지가 고의적으로 보안 조치를 회피하게 되었을 가능성은 낮습니다. 하지만 기지 보안부는 보안 영상을 검토하곤 통신 검사 절차를 재검토하고 있습니다.

추후 보안 검토에 필요할 경우를 대비하여 이 보고서에 편지 내용을 첨부하였습니다. 보안 승인 제한에 상충되기 때문에 원본 편지는 파괴되었습니다.

사랑하는 앨리슨에게,

내 편지가 늦은 것에 대해 용서를 구하마. 너는 아마 내 일이 나를 평범한 일상생활에서 종종 벗어나게 했단 걸 기억하고 있을 거란다. 그리고 현 직장으로 인해 그런 경향이 두 배 정도 증가하게 된 것 또한 말이야. 몇 달과 몇 년이라는 세월은 나이가 들수록 흐릿하게 느껴지는 그런 불안한 경향이 있단다.

그러나 내가 갑작스레 떠난 것에 대해서 어떤 말로 사과를 하든 충분치 않을 거라 생각한단다. 분명 너와 너의 어머니에게 굉장히 혼란스러운 시간이었을 거라 확신한단다, 내가 기억한 것이 정확하다면 특히 그 당시에 네가 굉장히 어렸기에 너보단 어머니가 더 혼란스러우셨을 거야. 나는 문제가 다소 절정에 이르자마자 호출을 받았고… 나의 갑작스러운 부재로 인해 그녀가 매우 괴로워했을 것이라 생각한단다.

내가 지금 글을 쓰게 된 건 최근 이론적인 시공 변칙 존재들을 다루는 논문을 봤기 때문이란다. 논문은 통찰력 있게 잘 설명되어 있었지만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저자를 너로 밝히는 부분이었단다.

난 내가… 떠나기 전에 탐구했던 연구들을 네가 따라가고 있다는 것을 볼 수 있단다. 나는 너에게 꼭 그만두라고 조언하고 싶구나. 네가 진정으로 궁금해서이든, 나의 작업을 역추적하여 나를 찾으려고 시도하는 것이든 간에 이 실행 계획은 포기하라고 권하고 싶구나. 나는 끝까지 그걸 따라갔고, 지금은… 네가 오지 않길 바라는 곳에 있단다.

다른 연구 분야를 찾아보렴. 현실의 구석이나 가장자리에는 가까이 가지도 말고. 좀 더 실용적이고 기본적인 목적에 초점을 맞춰보렴.

지금도… 그때도 나의 무심함을 용서해 주렴. 그게 나에게 필요했던 것이었고, 또 필요로 한 것임을 알아주렴. 그것이 유발한 일에도 불구하고 말이야.

사랑하는,

너의 아버지가.


"아빠 던져줘요!"

"오, 모르겠구나, 엄마는 아빠가 널 높게 던질 때면 불안해하시잖니…"

"던져줘, 던져줘, 던져줘던져줘던져줘-"

"알았어, 알았어, 아빠를 너무 부려먹는구나…"

그녀는 비명을 지르며 갑작스레 공중으로 발사되어선 몇 피트 위로 비행하곤 흐릿한 마리카락과 웃음소리와 함께 내려왔다. 다시 여행을 갈 땐 다시 꽥꽥거리며 숨을 헐떡이곤 "더 높게, 더 높게"라고 애원하였다. 그녀는 너무나도 믿음직하고 작은 미소를 지은 채 비행-

박사님?

아래로 비행하였고, 당장 빙빙 돌기를 원한 그녀를 그의 팔은 지쳤을 연정 거부할 수 없었기 때문에 어린 소녀를 회전시켰다.

"아빠 빨리, 더 빨리!"

박사님?

"나 봐요 아빠!"

…네?

박사님, 8번 회의실에서 요청이 들어왔습니다. 격리 보고 회의라고 합니다.

…즉시 가도록 하겠습니다.


마음이 구부러진다면…
Work Journal 2

혹은 꺾인다면?
Opening Moves


🈲: SCP 재단의 모든 컨텐츠는 15세 미만의 어린이 혹은 청소년이 시청하기에 부적절합니다.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